4차 재난지원금 대상 및 신청방법

4차 재난지원금

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시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정부에서 4차 재난지원금을 지원하고 있습니다.

누가 어떻게 지원금을 받게 될지, 지금부터 함께 알아보도록 할게요.


4차 재난지원금 지원대상 및 지원금액

코로나 19로 인해 매출이 떨어진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385만 명을 대상으로 4차 재난지원금 중 하나인 ‘버팀목 플러스’ 자금 을 지급하고 있습니다.

또한 고용취약계층에게는 ‘고용안정지원금’으로 재난 지원금을 지급합니다.

버팀목 플러스+ 자금 지원

구분지원대상금액
규제업종집합금지(연장)실내체육시설, 노래방 등 11종500만원
집합금지(완화)학원 등 2종400만원
집합제한식당·카페, 숙박, PC방 등 10종300만원
일반업종경영위기(△60% 이상)여행업 등 업종 평균매출 △60% 이상 감소300만원
경영위기(△40~△60%)공연업 등 업종 평균매출 △40~△60% 감소250만원
경영위기(△20~△40%)전세버스 등 업종 평균매출 △20~△40% 감소200만원
일반(매출감소)매출감소 일반업종
100만원
1~500만원

집합금지 조치가 6주 이상인​​ 실내체육시설과 노래방 등은 500만 원을 받고, 6주 미만인 학원 등은 4차 재난지원금 400만 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.

정부의 영업제한 조치를 제대로 이행했고, 전년 대비 매출이 감소한 식당과 카페, 숙박업소 그리고 PC방 등은 4차 재난지원금 300만 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.

집합금지나 영업제한 규제를 받지 않았던 일반업종의 경우 피해 정도에 따라 4차 재난지원금 최소 100만 원 최대 300만 원까지​ 지급됩니다.

지난해 업종 평균 매출이 전년에 비해

60% 이상 감소한 여행업300만 원, 40∼60% 감소한 공연업과 행사대행업250만 원, 20∼40% 감소한 전세버스 등은 200만 원을 받습니다.

지난해 매출이 전년보다 20% 미만 감소한 일반 업종100만 원의 지원금이 나갑니다.

​고용안정지원금 지급

구분규모 및 지급액
특고‧프리랜서기존 70만명 50만원
신규 10만명 100만원
법인택시기사8만명 70만원
돌봄서비스 종사자6만명 50만원
전세버스 기사3.5만명 70만원

특고, 프리랜서의 경우 70만명에게 50만원, 신규 수해자의 경우(10만명) 100만원을 지급받을 수 있습니다.

법인택시기사 8만명에게 70만원, 돌봄서비스 종사자 6만명에게는 50만원, 전세버스 기사 3.5만명에게는 70만원을 지급합니다.

​재난지원금 신청방법 및 일정

4차 재난지원금

버팀목 플러스+ 자금

버팀목 플러스 자금의 경우 3월 29일(월) 안내 문자 발송과 함께 신청을 시작합니다.

(신속지급대상자 270만명)

소상공인 버팀목자금 플러스

위의 링크에 접속 하신 후 신청해주시면 됩니다.

※ 그 외 별도의 매출감소 증빙이 필요한 경우

4월 중순 : 2차 신속지급대상자 지급
4월 중순 : 확인지급 신청 개시
5월 중순 : 신청마감 및 이의제기

긴급고용안정지원금

긴급고용안정지원금의 경우 기존에 받았던 분들에게 안내문자가 발송되며, covid19.ei.go.kr 에 접속하신 후 신청해주시면 됩니다.

지급 일정

기수급자
– 3.26(금)~3.27(토): 안내문자 발송
– 3.26(금)~4.2(금): 신청 접수
– 3.30(화)~4.5(월): 지급

– 신규 수급자 –
– 4.12(월)~4.21(수): 신청접수
– 4.22(목): 소득심사시작
– 5월 말: 지급 개시